행사
(독자투고)물놀이 순간의 방심이 사고를 부른다.
icon 황수현
icon 2019-08-12 17:22:14  |   icon 조회: 176
첨부파일 : -

완주경찰서

황수현

hyoun9747@hanmail.net

010-3655-9747

(독자투고)물놀이 순간의 방심이 사고를 부른다.

(독자투고)물놀이 순간의 방심이 사고를 부른다.

무더위가 지속되면서 물가를 찾는 사람들이 늘어남에 따라 물놀이 안전사고가 우려되고 있다.특히, 물놀이 익사사고의 대부분은 강이나 하천에서 발생하고 있으므로 강이나 하천을 찾는 사람들은 물놀이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흔한 익사사고의 유형을 보면 어른들의 익사사고 대부분은 음주 후 자신의 수영실력을 과시하기 위해 물에 뛰어들었다가 심장마비를 일으키는 경우가 많으므로 음주 후에는 물에 들어가지 말아야 할 것이며 어린이들의 경우는 물놀이에 열중하여 자신의 위험을 알아차리지 못하거나 혼자서 물놀이를 하다가 사고를 당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항상 부모의 시야에서 멀어지지 않도록 해야 한다.
익사사고 대부분이 물놀이하는 사람들이 안전수칙을 준수하는 등 조금만 주의를 하면 방지할 수 있는데도 이를 소홀히 하여 귀중한 생명을 잃는 경우가 있어 안타깝기도 하다.
어린아이의 경우 깊은 물에 들어가지 말기, 물놀이 전 준비운동 하기, 어른의 경우 음주 수영 하지말기, 비 올 때 물가 근처 텐트 안치기 등 모두가 이러한 기본적인 사항은 알 것이다.
그런데 이러한 상식 사항이 지켜지고 있지 않다고 한다. 여름철 물가 익사사고 원인 대부분이 부주의로 발생하고 있다는 것은 모두가 알 것이다.우리 몸은 우리가 지켜야한다.
내가 놀 때 상식적인 주의 사항도 지키지 않으면서 남이 지켜주고 구해주기를 바란다면 너무 욕심인 것 같다. 내가 조금만 주의를 한다면 나와 내 가족 더 나아가 이웃의 생명도 지킬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완주경찰서 상관파출소 황수현

2019-08-12 17:22:14
180.92.249.1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