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기린대로 BRT 시민 의견 수렴 추진
상태바
전주시, 기린대로 BRT 시민 의견 수렴 추진
  • 임종근 기자
  • 승인 2024.06.13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절차 거쳐 올해 하반기 착공 예정

전주시가 중심도로인 기린대로를 도로 중앙 버스전용차로와 정류장 등을 갖춘 대중교통 중심의 교통체계로 바꾸는 간선급행버스체계(BRT) 구축사업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을 청취한다.  
오는 11월 기린대로 BRT 구축사업 착공을 목표로 현재 추진 중인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과 더불어 대시민 홍보 및 의견 수렴에도 집중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시는 현재 설계안의 윤곽이 드러나고 있는 만큼 공사 착공을 위한 행정절차를 이행함과 동시에, △이해관계자 설명회 △홍보영상 제작 △SNS를 활용한 홍보 △시민 대토론회 등을 통해 설계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 5월까지 주요 버스정류장 14곳에서 570명의 시민들을 대상으로 BRT 홍보를 실시했으며, 이외에도 각 동 통장협의회와 주민자치위원회, 노인복지관 등에 찾아가 총 28회(1233명)에 걸쳐 홍보를 진행해왔다.
심규문 전주시 대중교통본부장은 “공사 추진 과정과 도입 초반에 많은 불편이 예상되는 사업이지만, 전주시의 미래를 위한 사업인 만큼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