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수 안전산업 기술혁신 앞서간다
상태바
침수 안전산업 기술혁신 앞서간다
  • 김현표 기자
  • 승인 2024.05.26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치도, 올 첫 기술사업화 지원
3개 기업 선정 2년 간 5억 제공
진흥시설 활용 제품 개발 매진
재난안전 선도 자리매김 기대

전북특별자치도가 도내 침수 안전사업의 기술혁신 선도에 나섰다.
전북자치도는 올해 처음으로 추진하는 침수안전산업 기술사업화 지원사업(R&D)에 최종 3개 기업을 선정해 2년간 도비 5억6000만원씩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지난 24일 밝혔다.

침수안전산업 기술사업화 지원사업은 침수안전산업 진흥시설과 연계해 도내 침수 분야 안전기업의 역량강화를 위해 관련 제품 및 기술 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전북자치도는 재난안전산업 협의체 등 전문가 의견을 수렴해 ‘복합재 기반 이동식 차수제품’와 ‘고용량·고유량 침수예방 펌프 및 모니터링 시스템’, ‘ICT 기반 도시 침수 통합 관제 시스템’ 등 총 3개의 침수분야 연구과제를 기획·도출해 과제 공모와 선정심사위원회를 거쳐 3개 기업을 최종 선정했다.
추후 3개 기업은 전북테크노파크와 협약을 맺고 침수 진흥시설을 활용한 침수 제품 개발 연구에 매진할 계획이다.
노형수 안전정책과장은 “전북자치도는 침수 분야의 기술혁신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것”이라며 “전북자치도가 재난안전산업의 선도 지역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자치도는 2023년 침수 진흥시설 최초 선정, 2024년 행정안전부 재난안전산업 R&D 공모에 도내 기업 선정 등 침수 재난안전산업 분야의 대표지역으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