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성 607주년 제4회 무장읍성 축제 성황리에 열려
상태바
축성 607주년 제4회 무장읍성 축제 성황리에 열려
  • 김종성 기자
  • 승인 2024.05.15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성 607주년을 기념하는 ‘제4회 무장읍성 축제’가 지난 14일 ‘역사와 문화가 머물다’를 주제로 역사와 문화의 산실인 무장읍성 일원에서 열렸다.
축제는 성황제를 시작으로, 용당기 놀이, 배시식, 경로(孝) 위안잔치, 연예인 초청공연, 신나는 예술버스 공연 등 다양한 볼거리가 가득했다. 또 축성 607주년을 기념해 나비 607마리를 날리는 퍼포먼스로 축제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특히, 올해 무장읍성에서는 작년과는 달리 배시식, 캘리그라피 퍼포먼스를 선보였고, 어린이 사생대회, 체험프로그램을 다양화했다.
또한, 축성 607주년과 무장읍성 복원을 기념하는 영상을 상영해 무장읍성이 가지는 역사적 의미를 다시 한번 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무장읍성 축제는 지역주민들이 직접 만들어가는 주민 주도형 축제로 의미를 더하고 있다.
(사)무장읍성보존회 김기육 회장은 “지역민들이 준비한 축제라서 더욱 빛났다”며 “무장읍성의 역사성과 축제의 독창성을 지역민들과 함께 살려 앞으로 더욱 알찬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심덕섭 군수는 “무장면민들이 함께 준비한 축제라서 그런지 다른 큰 축제보다 더욱 의미가 크다”면서 “축제를 통해 무장읍성의 역사성을 널리 알릴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