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지사, 무주 남대천 별빛다리 현장안전점검
상태바
김 지사, 무주 남대천 별빛다리 현장안전점검
  • 김현표 기자
  • 승인 2024.05.15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특별자치도는 지난 14일 김관영 도지사가 무주 시군방문 일정을 마치고 남대천 별빛다리를 찾아 직접 현장안전점검 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남대천 별빛다리는 총길이 133m, 폭 2m인 보도교로 지난 2023년 6월 완공됐다.

이 다리는 경관 조성으로 군민들과 관광객들이 즐겨찾는 야간명소 중 하나로, 시설 점검을 요청하는 주민의 요구에 따라 집중안전점검 대상에 포함됐다.
김 지사는 무주군으로부터 별빛다리 건축 경과를 청취한 뒤, 방재안전직 공무원이 직접 운전하는 드론 카메라를 통해 다리 하부와 주탑, 케이블 등을 보면서 사각지대 없이 꼼꼼히 점검했다.
이어, 토목분야와 전기분야 민간 전문가가 사전 점검한 결과에 대한 설명을 들은 후, 다리 난간 등 안전시설과 다리 쉼터 조명 전기장치 등을 직접 확인했다.
올해 전북특별자치도가 실시하는 2024년 집중안전점검은 지난 4월22일부터 오는 6월21일까지 도로·교량·터널, 급경사지 등 1537개소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중 어린이 이용시설 79개소와 주민신청시설 67개소는 중점점검 대상에 해당한다.
김관영 도지사는 “안전은 우연이 아니라 노력의 결과”며 “365일 모두가 안전한 전북특별자치도 구현을 위해 선제적이고 내실있는 점검을 실시해 도민의 생명과 재산피해가 없도록 철저히 예방해달라”고 당부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