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2.16 일 17:45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급성 편도염 감기와 헷갈리지 마세요
 작성자 : 황광용  2013-08-23 08:37:42    조회: 3881   
제목 : 급성편도염 감기와 헷갈리지 마세요

편도선은 목 안쪽 및 코 뒷부분에 위치하는 림프조직.
인체 내로 침입하는 병원체나 종양 세포 등을 인지하고 죽임으로써 질병으로부터 신체를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유·소년기에 이 면역기능을 훌륭하게 수행하던 편도선은 사춘기 전후를 기점으로 성장과 함께 퇴화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 면역력이 떨어지면 발병한다.
환절기나 추운 계절에는 상기도 염증을 일으키는 바이러스나 세균들이 유행해 이러한 원인균 감염으로 급성편도염을 앓기 쉽다. 특히 편도선 표면에는 크립트(crypt)라고 하는 수많은 홈이 있어 본래 여러 세균들이 살고 있는데, 면역력이 저하되면서 이러한 세균이 쉽게 침투해 급성편도염이 발생하기도 한다. 과음이나 과로, 스트레스는 면역력을 약화시키는 주요 요인.
문제는 급성편도염의 증상이 감기와 비슷해 자칫 방치하기 쉽다는 것이다. 대개 4~6일 정도 고열과 오한, 두통과 관절통 등 전신통증이 지속된다. 때문에 음식물을 섭취하고 충분한 수면과 안정을 취하는데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편도염이 악화되면 편도 주위에 농양이 생기는 등 합병증이 발생하는데, 염증으로 인한 편도 주위의 부종은 기도를 막을 수 있으며, 다른 장기로 감염이 퍼져 패혈증으로 진행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많은 사람들이 감기로 오인하는 급성편도염은 편도를 육안으로 관찰해 일차적으로 감별할 수 있다. 급성편도염 환자들의 입안을 보면 편도 주위의 입 안이 붉게 부어오르고 편도가 비대해져 하얀 삼출액이 붙어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삼출액이란 염증이 생긴 부분의 혈관에서 액체 및 세포성분이 나와 모인 것으로 단백질이 주성분이다. 또 턱 아래쪽이나 목의 옆으로 작은 멍울이 만져지고 이 멍울은 누르면 통증을 동반하는 경우가 흔하다. 물론 가까운 병원을 찾아 정확한 진단을 받는 것이 건강의 지름길이다.

▷ 손발 깨끗이 씻으면 예방 가능하다.
편도염 예방법은 일반적인 감기 예방법과 동일하다. 즉 바른 생활습관만으로도 예방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손과 발을 깨끗이 씻어서 접촉을 통한 균 감염을 줄이고 사람이 많이 모이는 사무실이나 교실 등에서는 환기를 자주 하는 것이 좋다. 식후 양치나 가글로 구강을 청결히 유지하는 것 등으로도 편도염을 예방하고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다.
대부분의 경우 아세트아미노펜(acetaminophen) 제제나 아스피린 계열의 약물 치료만으로도 충분하다. 죽이나 미음같이 부드럽고 자극 없는 유동식을 섭취하고 고열로 인한 탈수를 막기 위해 물을 자주 마시는 것이 도움이 된다. 수술적 치료로는 편도절제술이 있다. 다른 치료법을 충분히 시도했음에도 불구하고 일년에 3~4회 이상 편도염이 재발하는 경우에 편도절제술을 시행할 수 있다. 성인이 되어서는 편도를 절제하여도 무방하다는 주장에 따라 편도절제술은 재발성 편도염에서 가장 흔히 시행되며 이 경우 치료 효과가 좋다.
2013-08-23 08:37:42
125.xxx.xxx.102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49
  전북장애인재활협회, 2018 전북 장애학생 IT페스티벌 개최   전북장애인재활협회   -   2018-05-23   104
48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완산청소년문화의집 20주년 개관축제   이형준   -   2016-04-21   829
47
  매코롬한 고추맛으로 스트레스를 날려버릴 고창 해풍고추축제!!   한진기획   -   2015-08-14   1119
46
  전북장애인재활협회, 장애가정청소년 '성장멘토링' 사업 실시   전북장애인재활협회   -   2015-02-24   1321
45
  설 특별방범활동기간 쉐도우캅스가 지킨다!!   성동제   -   2015-02-10   1252
44
  겨울철, 올바른 등산을 하기 위한 길잡이   성승   -   2015-01-22   1328
43
  서민을 울리는 전화사기 시민들의 관심필요   박승수   -   2014-10-17   1374
42
  스토커처벌 범칙금만으로 막지 못한다   이명근   -   2014-09-21   1795
41
  건협 창립49주년 축하 쌀 화환,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 (1)   황광용   -   2013-11-27   1835
40
  건협, 제1회 농촌사회공헌 인증서 수여 (1)   황광용   -   2013-11-20   1817
39
  키 크고 마른 남성 기흉 주의보 (8)   황광용   -   2013-11-19   2001
38
  한국건강관리협회, 창립 49주년 기념행사 개최 (1)   황광용   -   2013-11-14   1869
37
  만성폐쇄성 폐질환 주의보 담배를 끊어야 하는 진짜 이유   황광용   -   2013-11-07   1992
36
  통풍검사 (1)   황광용   -   2013-11-05   2357
35
  야외활동으로부터 우리아기 지키기 (1)   황광용   -   2013-10-22   1865
34
  건협, 인도네시아 학교보건 활성화를 위한 워크숍 실시 (1)   황광용   -   2013-10-22   1842
33
  가을철 급증하는 여성변비   황광용   -   2013-10-22   1910
32
  엄마들의 잘못괸 아이들을 위한 의료상식 (2)   황광용   -   2013-10-22   2013
31
  균형잡힌 호르몬 날씬해지는 지름길 (1)   황광용   -   2013-08-23   2063
30
  급성 편도염 감기와 헷갈리지 마세요 (2)   황광용   -   2013-08-23   388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배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