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7.16 월 18:19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주기적인 블랙박스 관리로 피해 없기를
 작성자 : 문정원  2018-07-04 23:21:56

군산경찰서

문정원

neo7776@naver.com

01064907776

주기적인 블랙박스 관리로 피해 없기를

교통사고는 예방이 최선이지만, 이미 발생한 후에는 원인을 정확히 규명하고 논란 없이 과실과 책임을 가리는 것도 중요하다. 시간과 장소를 불문하고 발생하는 교통사고에 대해 블랙박스는 목격자 이상으로 공정하고 객관적인 증거로서의 역할을 하면서 최근 장착비율은 증가하는 추세다.

하지만, 블랙박스를 설치한 운전자들이 철썩 같이 믿고 기대했던 블랙박스가 정작 교통사고 현장에서는 역할을 못하고 무용지물이 된 사례가 적지 않은 편이다. 메모리카드를 아무리 살펴봐도 사고영상이 녹화가 되어 있지 않거나 블랙박스 자체가 오작동 또는 아예 작동하지 않는 것이다.

이러한 난처한 상황은 블랙박스에 대한 관심 부족과 관리소홀 때문이다. 운전석 룸미러 주위에 설치하는 블랙박스는 열에 취약하다. 요즘같이 무더운 날씨에 직사광선에 장시간 방치할 경우 오작동이나 성능이 크게 저하될 수 있다. 또한 상시녹화 기능으로 지속적으로 녹화와 저장이 반복되면서 메모리카드의 수명 감소와 불량섹터 발생의 요인이 되고 있다.

블랙박스의 기능에 따라 활용하기 위해서는 햇빛이 강한 실외보다는 실내에 주차하는 것이 좋고 부득이 실외에 주차할 경우 직사광선이 자동차 후면을 향하도록 해야 한다. 또한 메모리카드는 2주 단위로 포맷을 해야 하고 주기적인 포맷이 어려울 경우 자동적으로 오래된 영상이 삭제되는 제품을 구입해야 한다. 블랙박스의 성능 향상을 위해 주기적으로 업그레이드를 하는 것도 바람직하다.

문정원/군산경찰서 교통사고조사계

2018-07-04 23:21:56
180.xxx.xxx.13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4112
  ▲제5회 부모님께 효도 편지쓰기 대회 시상식=일시 : 18일(수) 오후 3시, 장소 : 전주교육청 시청각실   관리자   -   2018-07-16
4111
  청소년 범죄 이대로 괜찮은가?   경위 손용우   -   2018-07-11
4110
  [독자투고] 교통사망사고 감소에 관심과 참여를   문행원   -   2018-07-08
4109
  치매 환자 실종 예방법   정지훈   -   2018-07-08
4108
  가정폭력신고 두려워 할 이유 없다.   최성환   -   2018-07-07
4107
  노인학대, 이웃의 관심이 필요한 때   최열   -   2018-07-05
4106
  주기적인 블랙박스 관리로 피해 없기를   문정원   -   2018-07-04
4105
  소음 기준을 준수, 성숙한 집회시위문화 정착되어야 한다.   이명용   -   2018-07-03
4104
  휴가철 여행사기 주의 하세요   경위 손용우   -   2018-06-30
4103
  대포차, 운행정지명령으로 해결하세요.   순경 정해인   -   2018-06-29
4102
  “장마철 빗길 사고, 감속운전으로 예방”   최성환   -   2018-06-23
4101
  노출의 계절 여름, 성범죄 이렇게 예방 하세요   정지훈   -   2018-06-23
4100
  2018 ‘모두가 알아야 하는’ 성교육 참가자 모집=일시 : 7월 6일(금) 오후 2:30~3:50, 장소 : 복지관 3층 다목적실, 대상 : 군산 시 내 발달장애인 및 지역주민,   관리자   -   2018-06-22
4099
  제복의 명예는 우리사회의 품격이다.   최열   -   2018-06-21
4098
  떨어진 물건에 손대면 범죄, 형사입건 대상   순경 정해인   -   2018-06-20
4097
  따뜻한 질책과 따뜻한 응원 필요   경위 손용우   -   2018-06-20
4096
  장마철 대비 안전 운전 주의사항   정지훈   -   2018-06-16
4095
  교통법규 위반 공익신고 증가   경위 손용우   -   2018-06-15
4094
  (독자투고)이륜차 안전모 착용, 동승자에게도 필수   문동광   -   2018-06-15
4093
  교통위반 과태료 미납부시 번호판 영치 주의해야   정지훈   -   2018-06-14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54909 전북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803(우아동) 동서빌딩 4F | 대표전화 : (063)232-9340 | 팩스 : (063)232-93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호
Copyright 전북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byonhap.com